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갈퀴지치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6. 8.

우연히 인터넷을 검색하다가 

이런 식물도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. 

미기록 외래식물인데 이렇게 큰 녀석인 줄은 몰랐답니다. 

 

갈퀴덩굴과 얽히고 섥혀 피어 있었는데

그래서 갈퀴지치라는 이름이 붙었나?

아무튼 털투성이의 아이였습니다. 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흑삼릉  (0) 2022.06.09
정금나무 녹화&정금나무  (0) 2022.06.09
선밀나물  (0) 2022.06.08
털갯완두  (0) 2022.06.07
갯완두  (0) 2022.06.07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