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갯완두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6. 7.

처음 갯완두를 만났을 때

정말 몇 녀석밖에 없어서 

아주 귀한 아이인 줄 알았습니다. 

 

그래서 어디를 가나 갯완두가 보이면

카메라를 들이댔는데

이렇게나 흐드러지게 많이 피는 줄은 몇 해 전에야 알았습니다. ㅎㅎㅎ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선밀나물  (0) 2022.06.08
털갯완두  (0) 2022.06.07
해당화  (0) 2022.06.05
돌가시나무  (0) 2022.06.05
찔레꽃&왕찔레꽃  (0) 2022.06.05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