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남개연꽃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12. 3.

 

 

왜개연꽃과 아주 흡사한데

이 아이는 암술머리에 립스틱을 발랐습니다. 

 

가슴장화를 신고 들어가야 찍을 수 있습니다. 

그래서 이 아이 때문에 가슴장화도 마련했습니다. 

 

가물면 진드기가 엄청 붙는데 

이때는 수량이 풍부해서 진드기는 없었습니다. 

물속에 아직도 잠자고 있는 잠꾸러기도 있었습니다. ㅎㅎ

 

 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탐라풀  (4) 2022.12.30
남구절초  (2) 2022.12.11
당근  (2) 2022.12.02
갯당근  (2) 2022.12.02
추암에서 만난 꽃들  (2) 2022.12.01

댓글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