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추암에서 만난 꽃들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12. 1.

 

오래 된 사진입니다. 

2019년도 사진이니까요. 

이때 기린초는 완전히 끝물이었는데

배경이 너무 좋아서 꼭 다시 오리라 했는데

아직도 못 갔네요. 

 

땅채송화와 흰대극이 겨우겨우 지지 않고 

기다리고 있더군요. 

 

추암은 언제라도 아름다운 곳이에요. ㅎㅎ

 

 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당근  (2) 2022.12.02
갯당근  (2) 2022.12.02
각시수련  (0) 2022.12.01
가을 꽃들  (2) 2022.11.30
단풍고사리삼 포자 날리기  (2) 2022.11.30

댓글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