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노랑배풍등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11. 7.

 

배풍등과는 그냥 봐서는 구별이 안 갑니다. 

열매가 노랗게 익어야 노랑배풍등입니다. 

그러니 이 아이는 열매가 익을 때까지 기다려야 누군지 안다는 것이지요. ㅎ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감국 흰꽃#1  (2) 2022.11.08
닭의장풀  (2) 2022.11.07
큰여우콩  (2) 2022.11.06
진주바위솔  (2) 2022.11.06
감국  (2) 2022.11.05

댓글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