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내가 만난 꽃

큰산좁쌀풀

by 까탈스러운 장미 2022. 9. 23.

 

오랜만에 집 가까운 산에 갔습니다. 

하늘에 구름이 아주 좋았는데

이 아이들은 구름을 넣을 수 없는 숲속에 있었습니다. 

 

보통은 이 아이를 앉은좁쌀풀이라고 하는데

DNA검사를 하니 큰산좁쌀풀이라고 전해들었습니다. 

그 말을 전해주신 분은 지금은 하늘에 별이 되셨습니다. 

 

벌써 꽃이 시들고 있더군요. 

많은 사람들이 다녀간 흔적이 있던데

아마도 많이 시달렸나 봅니다. ㅎ

 

https://jhkvisions.tistory.com/1120https://jhkvisions.tistory.com/2884https://jhkvisions.tistory.com/3453

 

큰산좁쌀풀

원래 가까이 있으면 늘 뒷전으로 밀리는 법입니다. 이녀석은 때를 잘 맞춰 봐지지를 않네요. 그래도 매 년 없어지지 않고 피어서 다행입니다.

jhkvisions.tistory.com

 

큰산좁쌀풀

이곳에 있는 앉은좁쌀풀이 다 큰산좁쌀풀은 아닌 것 같습니다. 맨 아래 사진은 걍 앉은좁쌀풀 같은데 순전히 저의 사견입니다. ㅎㅎ

jhkvisions.tistory.com

 

큰산좁쌀풀

올해 만났던 꽃 중에서 대박이었던 꽃...ㅎㅎㅎ

jhkvisions.tistory.com

https://jhkvisions.tistory.com/3454

 

앉은좁쌀풀

이 아이는 그냥 앉은좁쌀풀입니다. 큰산좁쌀풀은 귀한 맛이 있고 이 아이는 연보라빛이 예쁜 아입니다. 늦둥이 이삭줍기 하고 왔었습니다.

jhkvisions.tistory.com

 

'내가 만난 꽃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미꾸리낚시  (6) 2022.09.23
가야물봉선  (4) 2022.09.23
새박 열매  (2) 2022.09.22
새박  (2) 2022.09.22
원추리  (0) 2022.08.12

댓글4